• 신한금융투자 로고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주식투자를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동영상 콘텐츠 ‘라이브 주식타파’를 운영중이라고 15일 밝혔다.

‘라이브 주식타파’는 주식투자가 처음인 대학생들이 출연해 CMA계좌 개설부터 공인인증서 등록, 국내주식, 해외주식 거래를 직접 체험하는 모습을 라이브로 보여주는 동영상 시리즈다. 주식투자를 처음 접하는 고객의 눈높이에서 MTS(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를 통해 거래하는 과정을 단계별로 자세하게 설명해, 대학생이나 사회 초년생들이 쉽고 재미있게 주식투자를 시작할 수 있도록 돕는다.

첫 영상은 신한아이알파 App을 통해 비대면 CMA계좌를 개설 과정을 다뤘다. 이후 공인인증서 등록, CMA계좌에 입금하는 방법, 주식맛보기 등을 소개했다. 동영상 콘텐츠 확인은 신한금융투자 공식 페이스북 계정과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카카오플러스친구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성진 신한금융투자 마케팅부 부장은 “ ‘금융도 예능처럼 쉽고 재밌게 알리자’라는 생각으로 타 금융사와 차별화된 자체 제작 콘텐츠를 꾸준히 업데이트하고 있다”며 “특히 주식투자에 관한 궁금증을 누구나 SNS를 통해 질문할 수 있고, 콘텐츠를 통해 전문적인 답변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5 11:16:39 수정시간 : 2018/06/15 11:16:39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