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건설 > 재계
  • 한국타이어, ‘2018 타이어나눔 지원사업’ 1차 지원 대상 선정
  • 기자이창훈 기자 lch@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5.18 18:50
  •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한국타이어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함께 시행하는 ‘2018 타이어 나눔 지원 사업’의 1차 지원 대상으로 268개 사회복지기관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타이어 나눔 지원 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을 반영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사회복지기관 차량의 안전 운행을 위해 타이어 교체, 경정비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타이어 나눔 지원 사업을 통해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8년간 약 1만6028개(차량 4007대)의 타이어가 사회복지기관에 지원됐다.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은 작년까지 연중 1회 진행되던 사업을 올해부터 상·하반기 2회에 걸쳐 지원하는 방식으로 확장했다.

올해 4월에 진행된 타이어 나눔 지원 사업 상반기 공모에는 전국 607개 사회복지기관이 참여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기관 운영 평가 내용과 대상 차량의 운행 현황 및 목적, 타이어 마모 정도 등의 종합적인 평가를 바탕으로 총 268개 기관이 타이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선정된 기관은 티스테이션 홈페이지를 통해 타이어 교체를 신청하고 6월1일부터 6월30일까지 신청한 티스테이션에서 업무용 차량의 타이어 교환과 휠 얼라인먼트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올해에는 엔진오일, 브레이크 패드, 배터리 등의 경정비 서비스도 함께 실시된다.

선정 기관 명단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8월1일부터 시작되는 2차 지원 공모 일정 또한 확인 가능하다.

기자소개 이창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8 18:50:18 수정시간 : 2018/05/18 18:50:18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