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보포트, 투자자문사 포트폴리오 추천받아 원스톱 주문 체결까지 가능
로보픽, 알고리즘 트레이딩 기반 종목 추천…·주식·펀드 동시 서비스 지원
  • 사진=미래에셋대우 CI
[데일리한국 박창민 인턴기자] 미래에셋대우는 혼자 투자하는데 어려움을 느끼는 투자자들을 위해 ‘로보포트’와 ‘로보픽’ 투자정보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17일 밝혔다.

로보포트(Robo-Port) 서비스는 투자자문사의 포트폴리오를 추천받아 투자자가 원하면 원스톱으로 주문까지 가능한 모바일 전용 자산관리 서비스다.

이번 로보포트 서비스는 고액 자산 고객뿐 아니라 소액 투자자도 투자자문사의 포트폴리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는 것이 미래에셋대우 측의 설명이다.

로보픽(Robo-Pick) 서비스는 알고리즘 트레이딩을 기반으로 투자 유망종목을 발굴해 주는 제휴 서비스다. 로보픽은 주식 관련 서비스(ST서비스, 뉴지스탁, 로보스탁, 로보퀀트, 스톡봇, 퀀트) 6개와 펀드 관련 서비스인 `불리오`로 구성돼 서비스를 지원한다.

예탁자산 200만원 이상 다이렉트 계좌(비대면 개설계좌)를 보유한 고객이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다. 또한 가입 시 해당 계좌의 기존 매매 수수료율로 일정 기간 로보픽 서비스를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기자소개 박창민 인턴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7 18:22:17 수정시간 : 2018/04/17 18:22:1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