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캐릭터 ‘미니언즈’로 디자인된 신규 모델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
미니언즈 캐릭터의 눈입 모양 스티커 포함, 스피커 외형도 꾸밀 수 있어
  •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협업하여 오는 5일 인공지능 스마트홈 서비스 ‘U+우리집AI’를 지원하는 신규 스피커 모델로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를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데일리한국 안희민 기자]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협업해 오는 5일 인공지능 스마트홈 서비스 ‘U+우리집AI’를 지원하는 신규 스피커 모델로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를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는 LG유플러스와 네이버가 협업으로 탄생했다.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Clova)’가 탑재된 ‘프렌즈플러스’ 스피커에 ‘미니언즈’ 디자인이 새롭게 적용됐다.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의 특징은 ‘미니언즈와 대화하기’ 기능이다.

이 서비스는 네이버 클로바 플랫폼에서 제공하는 신규 기능으로 “클로바, 미니언 불러줘”라고 하면 이후 별도의 호출어 없이 “이름이 뭐야?”, “바나나 좋아해?”등 원하는 대화를 스피커와 연속으로 진행할 수 있어, 고객에게 미니언즈 캐릭터와 실제 대화하는 듯한 재미를 제공한다.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는 미니언즈 캐릭터의 눈입 모양 스티커 9종이 포함돼 고객 취향에 따라 스피커 외형도 꾸밀 수 있다. 전원 켜기끄기, WiFi 네트워크 설정, 에러 발생 등 알람음이 미니언즈의 캐릭터인 ‘캐빈’ 목소리로 녹음됐다. ,

이러한 차별화된 기능과 함께 기존 출시된 프렌즈플러스 스피커와 동일하게 U+tv VOD 키워드 검색, 말로 제어하는 우리집 사물인터넷(IoT) 등 U+우리집AI의 핵심 서비스들을 이용할 수 있다. 최근엔 아이들을 위한 영어교육 서비스인 ‘YBM 영어동화’와 음악 서비스인 ‘벅스뮤직’도 새롭게 이용 가능해졌다.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 구매를 원하는 고객들은 U+우리집AI 스피커를 증정하는 고객감사 대축제를 통해 별도 비용 없이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다.

이해성 LG유플러스 AI서비스담당은 “네이버와 협업으로 라인프렌즈에 이어 남녀노소 모두에게 인기 있는 미니언즈 디자인과 캐릭터가 적용된 스피커를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매력적인 디바이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안희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03 10:27:30 수정시간 : 2018/04/03 10:27:30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