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14일 광화문역에서 진행된 ‘새봄맞이 고객사랑 가두캠페인’에서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등굣길의 한 어린이에게 화분을 주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데일리한국 조진수 기자] NH농협은행은 광화문역에서 이대훈 은행장, 우진하 노조위원장, 최창수 수석부행장, 이창호 마케팅부문장 등 경영진과 노동조합, 직원이 함께 참여해 ‘새봄맞이 고객사랑 가두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출근하는 시민들에게 꽃씨·미니화분·홍삼캔디·우유 등을 나눠주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농협은행 임직원은 우유 및 홍삼제품 등 우수한 우리 농산물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며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를 열어가기 위한 다짐을 보였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활짝 피어나는 꽃처럼 희망찬 새봄을 맞이하길 바라는 의미에서 이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행복한 농협은행,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으로 고객의 사랑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4 15:18:24 수정시간 : 2018/03/14 15:18:24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