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데일리한국 안희민 기자] 한화큐셀은 글로벌 태양광 전문 리서치 기관인 EuPD(이유피디)에서 주관하는 ‘태양광 탑 브랜드 어워드(Top Brand PV 2018)’에서 유럽과 호주 지역 모듈 부문 ‘탑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한화큐셀은 유럽에서 5년 연속, 호주에서는 3년 연속으로 본 상을 수상하며 세계 각지에서 고객에게 인정받는 브랜드임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

이 어워드를 실시하고 있는 EuPD는 유럽, 아시아 등에서 리서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글로벌 전문기관으로 특히 태양광 관련 리서치를 전문적으로 진행한다.

EuPD는 2010년 유럽지역에서 이 어워드를 시작해 2016년부터는 호주까지 포함해 실시하고 있으며 모듈, 인버터, 에너지 저장장치 3가지 영역의 제품군에서 브랜드 인지도 및 관리, 시장 침투력 등 다양한 지표들을 고객들에게 조사 해 본 어워드를 수여한다. 한화큐셀은 EuPD의 조사에서 업계 경쟁자들에 비해 브랜드 인지도와 추천하고 싶은 브랜드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화큐셀 남성우 대표이사는 “유럽과 호주지역에서 고객들의 선택을 받은 것은 지속적인 고객 만족을 위한 활동의 결과물”이라며 “한화큐셀에 보내 준 꾸준한 신뢰를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로 보답할 것”이라고 밝혔다.

EuPD의 CEO 마커스 호너(Markus A.W. Hoener)는 “한화큐셀이 지속적으로 탑 브랜드로 선정되고 있는 것은 한화큐셀의 브랜드파워를 증명하는 것뿐 아니라 태양광 업계에서 중요한 지속가능경영측면에서도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며 “고객만족도, 제품추천도 그리고 시장점유율에서도 긍정적인 결과로 연결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화큐셀은 지난 1월 일본 태양광 주택 전문잡지인 “월간스마트하우스”에서 진행하는 주택시장 제품 선호도 어워드에서 품질과 가격이 우수하다는 고객의 평가를 받아 1위로 선정되는 등 유럽, 호주 뿐만 아니라 다른 시장에서도 입지를 탄탄히 구축해 나아가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4 14:13:37 수정시간 : 2018/03/14 14:13:37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