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이비카드 제공
[데일리한국 조진수 기자] 통합선불카드 ‘캐시비’ 발행사인 ㈜이비카드는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 걸그룹 ‘레드벨벳’을 주제로 한 한정판 캐시비 교통카드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전국 세븐일레븐에서 일제히 판매되는 ‘레드벨벳 캐시비 교통카드’는 아이린, 웬디, 슬기, 조이, 예리의 모습이 담긴 개인컷 디자인 5종과 다섯 멤버 모두가 함께 한 단체컷 1종을 포함해 총 6종으로 한정 수량 출시됐다.

레드벨벳 캐시비 교통카드는 전국 세븐일레븐에서 5000원에 구입할 수 있으며, 기존 캐시비카드와 동일하게 버스, 지하철, 택시 등 전국 대중교통에서 사용 가능하다. 또 편의점, 외식, 쇼핑 등 10만여 캐시비 가맹점에서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캐시비 카드 충전소도 편의점, 지하철 무인 발권기 등 전국 최다 충전소를 보유하고 있어 어디서나 간편하게 충전할 수 있다.

캐시비 공식 홈페이지에서 카드 등록 후 사용하는 사용자는 카드 사용내역 확인 및 L.POINT적립, 소득공제 혜택 또한 받을 수 있다.

이비카드 관계자는 “레드벨벳이 처음으로 출시하는 교통카드 굿즈로써 실용성과 소장가치를 겸비해 팬들에게 ‘완소’ 아이템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출시 이전부터 교통카드 제작 소식을 전해 들은 팬들은 SNS나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큰 호응을 일으키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비카드는 레드벨벳 캐시비 교통카드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출시기념 이벤트를 진행 할 예정이다. 이벤트 관련 내용은 오는 31일 캐시비 홈페이지와 캐시비 페이스북에서 확인 가능하다.

기자소개 조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24 14:06:20 수정시간 : 2018/01/24 14:06:20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