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데일리한국 조진수 기자] 인터넷전문은행이 시중은행에 비해 낮은 수수료와 그에 반해 높은 예·적금 금리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7일 소비자시민모임 소비자리포트 11월호에 게재된 ‘인터넷전문은행 이용실태·만족도에 대한 소비자 설문조사’에 따르면 수수료, 금리 등 6개 항목에 대한 인터넷전문은행 만족도가 시중은행에 비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우선 송금 및 출금 수수료가 가장 큰 비중으로 인터넷전문은행이 시중은행에 비해 만족도가 높았다. 인터넷전문은행의 송금·출금 수수료 만족도는 5점 만점에 4.04점, 시중은행 인터넷·모바일뱅킹의 경우 2.75점에 그쳤다.

현재 케이뱅크 고객은 GS25 편의점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수수료 없이 출금할 수 있으며, 우리은행 ATM에서도 계좌 입출금 및 이체 수수료를 면제받는다.

카카오뱅크 역시 내년 6월 30일까지 금융결제원 현금지급기(CD) 공동망에 참여한 시중은행과 지방은행, 증권사, 새마을금고, 신협을 비롯해 나이스핀링크, 효성, 롯데피에스넷, 한국전자금융 등 밴(VAN) 사업자의 ATM 총 11만4천 대에서 따로 수수료를 내지 않고 입출금·이체 등 거래를 할 수 있다. 또한 해외 송금 수수료를 시중은행의 10분의1 수준이다.

예·적금 금리 항목 만족도는 인터넷전문은행의 경우 3.66점을 받아 시중은행 인터넷·모바일뱅킹(2.59점) 만족도와 역시 큰 격차를 보였다.

현재 케이뱅크의 ‘주거래우대 정기예금’ 금리는 12개월 기준 최고 연 2.40%, ‘플러스K 자유적금’ 금리는 최고 연 2.70%다.

인터넷전문은행의 본인인증방법에 대한 만족도(3.82점)도 시중은행 인터넷·모바일뱅킹(3.22점)보다 높았다. 공인인증서 대신 지문 등 생체정보나 6자리 비밀번호만 있으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만족도가 높은 이유로 풀이된다.

대출 조건 만족도는 인터넷전문은행이 3.52점, 시중은행은 2.54점이었다.

반면 인터넷전문은행에 대한 신뢰도는 시중은행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시중은행 인터넷·모바일뱅킹에 대해 신뢰한다는 응답은 75.2%였지만, 인터넷전문은행 신뢰도는 38.7%로 매우 낮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7 13:48:32 수정시간 : 2017/12/07 13:48:3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