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아시아나항공 A350.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최신예 항공기 A350과 A380의 비즈니스석 체험을 위한 특별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달 말까지 A350과 A380이 투입되는 중·단거리 노선의 비즈니스석 항공권을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대상 노선은 이달 21일부터 내년 2월28일까지 출발하는 인천~시드니, 도쿄(나리타), 후쿠오카 왕복 노선과 12월29일부터 내년 2월6일까지 출발하는 인천~오사카 왕복 노선 등 총 4개 노선이다.

아시아나항공은 또한 동남아 9개 노선(인천~타이페이·클락·세부·프놈펜·마닐라·호치민·푸켓·다낭·델리)과 대양주 1개 노선(인천~사이판) 등에서도 비즈니스석 특가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이번 특가 프로모션이나 이벤트 항공권을 2인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추가 10%의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아시아나항공은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고급 명품 지갑, 백화점 상품권, 영화 관람권, 커피 음료 교환권 등의 경품도 제공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17:43:12 수정시간 : 2017/11/15 17:43:1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