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1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지속 가능성 대회’에서 오근녕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왼쪽 두 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지속 가능성 대회 항공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15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전날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지속 가능성 대회’에서 항공 부문 1위를 차지했다.

대한민국 지속 가능성 지수(KSI)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 표준인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기업 지속 가능성을 평가한 지수로, 2009년부터 한국표준협회에서 주관하고 있다.

이번 지속 가능성 대회에서는 국내 50개 업종, 총 197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직 행정, 노동·환경, 소비자 이슈, 공정 운영 관행, 지역 사회 참여와 발전 등의 개별 항목이 평가됐다.

아시아나항공은 항공 부문에서 2010년, 2012년, 2015년, 2016년에 이어 5번째 1위 등극에 성공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16:47:11 수정시간 : 2017/11/15 16:47:11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