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13일 서울 중구 소재 본사에서 열린 3년 연속 신용카드 신규회원 100만좌 달성 기념행사에서 김철준 정보보안본부 부행장(사진 왼쪽부터 차례대로)과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 홍근욱 카드리테일사업부 차장, 이경섭 NH농협은행장, 이강신 수석부행장, 이상성 NH농협카드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카드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NH농협카드는 13일 서울 중구 소재 본사에서 3년 연속 신용카드 신규회원 100만좌 달성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NH농협카드 관계자는 “당사는 올초 온라인쇼핑몰 할인에 특화된 'NH올원 파이 카드'와 나홀로족을 위한 'NH 쏠쏠 카드', 20·30세대를 위한 'NH20 해봄 신용카드' 등을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고 설명했다.

이경섭 NH농협 은행장은 "카드사업을 통해 농업·농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18:52:09 수정시간 : 2017/10/13 18:52:09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