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센틀리에 제공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200년 전통의 프랑스 조향 비법에 현대적인 감성을 가미한 프리미엄 향수 브랜드 센틀리에는 플로럴 계열의 시그니처 향수 '화이트페탈 산청 오 드 퍼퓸'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화이트 페탈 산청 오 드 퍼퓸은 지리산 자락에 위치한 산청에서 피어난 백리향 꽃, 구절초, 찔레꽃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탄생한 향수다.

센틀리에에 따르면 화이트 페탈 산청 오 드 퍼퓸은 백리향꽃과 베르가못, 티를 통해 맑고 상쾌한 느낌을 주며 구절초, 찔레꽃, 자스민, 바이올렛 꽃 향기가 어우러진 미들 노트와 베이스 노트에 사용된 머스크와 우드, 앰버가 은은한 향기를 자아낸다.

화이트 페탈 산청 오 드 퍼퓸(27ml)은 센틀리에 홍대점과 동부이촌점을 비롯해 롯데백화점 분당점, 부평점, 안양점, 롯데엘큐브 이대점, 롯데프리미엄아울렛 이천점, 현대백화점 대구점 등 12개의 오프라인 매장과 센틀리에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센틀리에 유정연 본부장은 "화이트 페탈 산청 오 드 퍼퓸은 한국인의 가을 감성을 담은 향수로, 산청의 깊은 산자락 사이 사이에서 피어난 들꽃의 순수함과 맑은 느낌을 표현했다"고 말했다.

센틀리에는 화이트 페탈 산청 오 드 퍼퓸 출시를 기념해 10월 한 달 동안 구매자에게 '들꽃 자수 행커치프'를 증정한다.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에게 퍼퓸 미니어처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한정 수량으로 진행된다.

한편 센틀리에는 국내 최초로 청정지역인 지리산 산청에서 영감을 받은 '산청 라인'을 내놓았다. 산청 지역에 '센틀리에 가든'을 조성하고 라벤더, 민트, 로즈마리, 찔레꽃, 감국, 백리향 등 원료를 직접 재배해 프리미엄 향수를 선보이고 있다. 이를 통해 '플라워 오브 산청', '스프링 오브 산청', '포레스트 오브 산청', '레드 산청', '시트러스 산청' 등을 성공적으로 론칭시켰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14:13:24 수정시간 : 2017/10/13 14:13:24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