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외부제공)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구도심 및 재개발이 필요하지만 지정이 되지 않은 지역을 살펴보고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즉 재개발과는 다른 주변의 도로, 공공편의 시설과 노후화된 주택 매입 후 수리를 통한 공급등이 포함된다.

뿐만 아니라 재개발지역도 도시 재생 뉴딜정책사업에 포함이 돼 있어 전국 매년 100곳을 지정, 5년동안 500곳을 지정 할 것이라고 예상된ㄷ.

서민 및 고령층을 위한 좋은 정책으로 정부에서 돈을 지원해 낡은 집을 수리하고 임대를 놓을 때 임대금액의 제한을 줘 서민들의 주거 안정을 시키겠다는 의미가 있다.

매년 10조씩 5년간 50조원이 투입되게 되며 개발사업으로 인한 기대 또한 늘어나고 있다.

정부및 공기업이 뭉쳐 비용을 배분받고 개선을 진행하게 되며, 이렇게 개선 작업 진행시 일자리 창출을 통한 39만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예정이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인한 수혜지역은 역시 서울, 경기, 인천 등의 수도권 지역이다.

현재 인천 남구및 영등포 남양주 위주의 재개발 뉴타운에 어느정도 기반을 잡고 시행될 것으로 보인다 .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4 17:57:16 수정시간 : 2017/09/14 17:57:16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