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지난 12~13일 쌍용차 오토캠핑에 참가한 고객들이 사운드오브뮤직의 하이라이트인 뮤직캠프를 함께 즐기고 있다. 프로그램은 코미디언 안윤상씨의 사회로 진행됐다. 사진제공=쌍용차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쌍용차가 아웃도어 공간에서 패밀리 오토캠핑 ‘사운드오브뮤직’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제휴 캐피털사인 SY오토캐피탈과 함께하는 ‘사운드오브뮤직캠프(Sound of Music Camp)’는 쌍용차 모델 보유고객 총 200가족, 800여 명(4인가족 기준)을 초청, 지난 12~13일 1박 2일 일정으로 충남 태안의 어은돌오토캠핑장에서 개최됐다.

‘서머 나이트 파티(Summer Night Party)’을 주제로 열린 이번 캠프는 △열기구를 통해 서해안의 아름다운 풍광을 감상하는 플라잉스카이투어 △코르크건 사격도 즐기고 상품도 획득하는 리얼 코르크건 슈팅 △전문가의 친절한 설명과 함께하는 젤리캔들 아트클래스 △패밀리 레크리에이션 등으로 준비됐다.

야간에는 사운드오브뮤직의 하이라이트인 뮤직콘서트가 진행, 쌍용웨스턴바&푸드트럭을 통해 시원한 맥주와 다양한 간식 등 먹는 즐거움도 빠뜨리지 않았다고 쌍용차 측은 전했다.

티볼리 오너인 정수진씨(38세, 경기 용인시)는 “가족들은 물론 참가한 분들과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하며 즐거운 기억을 많이 만들었다”며 “쌍용자동차 가족이라는 공통분모를 통해 앞으로도 소중한 인연을 이어나가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4 11:02:25 수정시간 : 2017/08/14 11:02:25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