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데일리한국 조진수 기자] 동부화재가 대표 모바일 앱에서 생체인증(지문)을 통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한 생체인증 서비스를 21일부터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모바일 서비스 이용시 공인인증 또는 휴대폰 본인인증을 통해 로그인을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그러나 이번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은 지문인증만으로도 계약조회, 보험금청구 등 동부화재 모바일 앱에서 제공되는 서비스를 간편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기존에 동부화재 다이렉트 모바일에서 제공되던 생체인증의 경우 삼성패스 서비스를 활용한 것으로 삼성전자 스마트폰 이용고객에 한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고 이번 생체인증 서비스의 경우 금융결제원 공동 FIDO 인증을 통한 서비스로, 스마트폰 제조사에 상관없이 생체인증이 가능한 폰을 사용하는 고객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동부화재 대표 모바일 앱에 생체 인증 서비스를 도입함으로써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으며, 향후에는 공인인증서 등 별도의 인증수단 없이 생체인증만으로 동부화재 모바일 앱의 모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18:47:03 수정시간 : 2017/06/20 18:47:03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