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데일리한국 동효정 기자] 이른 폭염에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갱년기 여성의 경우 더위에 지쳐 호르몬의 불균형이 생기게 되면 신체 균형을 잃고 저항력이 떨어지게 된다.

이에 KGC인삼공사의 '정관장'은 여성 건강 전문 브랜드 '화애락'을 내세우며 여성 갱년기를 건강하게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건강기능식품들을 출시했다.

정관장 화애락은 여성들의 '화목한 삶(和), 사랑하는 삶(愛), 즐거운 삶(樂)'을 함께하는 여성 전문 브랜드로 지난 2003년 출시 이후 건강한 젊음을 유지하고 싶은 여성들의 고민을 해결하며 정관장의 대표 브랜드로 성장했다.

홍삼은 일반적으로 알려져 있는 기능성인 면역력 증진, 피로 개선, 기억력 개선, 혈액흐름 도움등은 물론 지난 2012년 중년 여성들의 관심이 높은 안티에이징과 관련 된 항산화 기능을 식약처로부터 인정받았고 최근에는 갱년기 여성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아 건강소재로 각광을 받고 있다.

특히 KGC인삼공사는 2004년 이미 홍삼의 갱년기 조성물 특허를 출원한 뒤 지난 10여 년간 100여 명의 연구원들이 홍삼과 다양한 건강소재를 활용한 갱년기 여성용 건강브랜드인 '화애락' 시리즈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KGC인삼공사에 따르면 '화애락' 시리즈에 사용되는 홍삼은 정관장만의 철저한 품질관리에 합격한 원료들만 사용한다. 100% 계약재배를 통해 수확된 홍삼은 290여 가지의 안전성 검사를 7회에 걸쳐 합격해야만 사용이 가능하며 부원료에 대해서도 홍삼에 준하는 품질관리를 진행하고 있다. 이러한 품질관리를 바탕으로 '화애락본'은 관리가 더욱 까다로운 미국으로 수출이 되는 등 제품의 안전성을 입증받고 있다.

대표적인 갱년기 여성 전용 제품인 '화애락진'은 식약처로부터 갱년기 여성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제품으로 6년근 홍삼에 녹용 및 당귀, 작약 등의 자연소재를 조화시켜, 중년 여성의 가장 큰 고민인 갱년기 질환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지난해 3월 출시 이후 중년여성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어 선물용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화애락본'은 6년근 홍삼을 기본으로 전통 식물 소재인 당귀, 작약, 대나무잎, 복령, 백출 등의 부원료를 조화시킨 제품으로 건강한 젊음을 유지하고 싶은 성인 여성에게 도움이 된다. 또 식물성분들인 대두, 석류, 크랜베리, 레몬밤 등의 부원료를 추가해 액상 파우치 형태로 담은 것이 특징이다.

'화애락큐'는 정관장 6년근 홍삼을 주원료로 하여 고품질의 전통 원료인 복령, 백출, 작약, 당귀, 대나무잎 등의 부원료를 결합하여 화애락진과 함께 식약처로부터 갱년기 여성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을 인정받은 제품인데, 먹기 쉽고 휴대성이 좋은 타브렛 제형으로 고객들의 편의성도 높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13:24:07 수정시간 : 2017/06/20 13:24:07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