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신진주역세권 꿈에그린 조감도. 사진=한화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한화건설은 21일 경남 진주시 신진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지구 E3블록에 ‘신진주역세권 꿈에그린’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섰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38층, 3개 동, 전용 84~103㎡ 아파트 424가구(전용면적 84㎡ 420가구, 전용면적 103㎡ 펜트하우스 4가구)와 오피스텔 1개 동, 전용면적 82㎡ 50실로 구성된다.

신진주역세권 꿈에그린이 들어서는 신진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지구는 경남 진주시 가좌동 일원에 96만4693㎡ 규모로 개발되며, 약 7000가구 2만여명을 수용하는 대규모 도시개발사업지다.

단지 인근으로 진주IC가 인접하고 있어 남해고속도로 및 통영-대전고속도로를 이용하기 편리하다.

학교는 도보권에 유치원 및 초·중학교가 개교할 예정이며, 경남정보고, 경상대, 가좌지구 학원가 등이 가깝다.

단지 뒤편으로 조성되는 5만6000여㎡ 규모의 대형 근린공원이 예정돼 있다.

아파트 청약은 2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5일 1순위, 26일 2순위로 진행될 예정이다. 당첨자발표는 5월 4일, 정당계약은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체결된다.

견본주택은 진주시 주약동 776-41번지에 마련돼 있으며, 입주는 2020년 1월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22:16:28 수정시간 : 2017/04/21 22:16:28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