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자료=주택금융공사 제공
[데일리한국 조진수 기자] 주택금융공사는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의 5월 금리를 동결한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보금자리론 금리는 최저 연 2.80%(10년)∼3.15%(30년)로, 부부합산 연소득 7000만원 이하인 경우 이용 가능하다. 또 부부합산 연소득 6000만원 이하의 취약계층(한부모·장애인·다문화·다자녀가구)은 각각 0.4%포인트 금리우대 혜택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19:03:50 수정시간 : 2017/04/21 19:03:50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