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NH농협은행은 21일 경기도 의왕시 소재 통합IT센터에서 직장어린이집인 ‘NH새싹어린이집’ 개원식을 개최했다. 왼쪽부터 박진재 NH새싹어린이집 이사, 한정열 NH농협은행 부행장, 김자현 NH새싹어린이집 원장, 이경섭 NH농협은행장, 배성화 금융노조 NH농협지부 위원장, 이형순 금융노조 NH농협지부 IT위원장, 박정묵 금융노조 NH농협지부 부위원장. 사진=NH농협은행 제공
[데일리한국 조진수 기자] NH농협은행은 21일 경기도 의왕시 소재 통합IT센터에서 직장어린이집인 ‘NH새싹어린이집’ 개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NH새싹어린이집’은 통합IT센터 1층에 위치해 연면적 1092.1㎡의 공간에 보육실·조리실·사무실·야외 놀이터 등을 배치하고 만1세에서 만5세까지 영유아 98명을 수용할 수 있는 시설을 갖췄다.

NH농협은행은 직장어린이집 개원을 통해 직원들의 육아부담을 덜어주고 일하기 좋은 직장문화를 만드는 것 뿐 아니라 저출산시대에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보육환경을 마련했다.

아울러 이날 이경섭 NH농협은행장은 통합IT센터 대강당에서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건강한 농협은행’이라는 주제로 특강도 실시했다.

이경섭 행장은 이 자리에서 “농협은행 임직원 모두는 농심(農心)을 가슴에 품고 올해 목표 손익을 반드시 달성해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실현과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를 열어가기 위한 농협은행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21 16:27:10 수정시간 : 2017/03/21 16:27:10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