썬라이크, 식물생장 최적 LED…작물 영양소 41% 풍부 실험결과 얻어
  • 썬라이크 식물생장 실험실. 사진=서울반도체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태양광과 유사한 서울반도체의 ‘썬라이크’ 조명이 실내 원예 식물생장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반도체는 자연광 스펙트럼 LED ‘썬라이크(SunLkie)’가 키운 식물이 일반 백색 LED보다 생장속도와 항산화 물질인 플라보놀(Flavonol) 함유량이 높다는 결과를 얻는데 성공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비교 실험은 동일한 색온도와 밝기의 썬라이크 LED와 일반 백색 LED를 설치, 2주 동안 키운 상추의 무게와 플라보놀 함량을 측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 실험은 썬라이크의 자연광과 유사한 빛 스펙트럼 곡선을 재현, 그 특징을 확인했다는 것이다.

실험 결과 썬라이크 아래에서 자란 상추의 무게가 43.0g으로, 일반 백색 LED 37.9g 대비 13.5% 높았다.항산화 효능을 가진 플라보놀 함량도 일반 백색 LED가 0.39인 반면 썬라이크는 0.55로 영양분이 41% 풍부했다.

이는 햇빛과 유사한 스펙트럼을 가진 LED 썬라이크가 식물 생장을 촉진해 생육 시간을 단축하고, 품질 상태를 개선해 작물의 상품성을 높이는데 유의미한 효과를 확인한 것이다.

서울반도체는 썬라이크를 전 세계에 공급하고 있으며, 지난 2월에는 원예 강국인 네덜란드의 조명 솔루션 기업인 로피안다에도 실내 농장을 위한 원예용 조명에 공급 중이다.

남기범 서울반도체 영업본부 부사장은 “서울반도체 썬라이크는 업계 최고 수준의 자연광 스펙트럼을 구현한 차별화된 LED 광원이자 식물 생장에 최적화된 솔루션으로 재배자들이 일 년 내내 농작물을 고르게 성장시키고, 생육환경을 개선하는데 상당한 이점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일반 백색 LED과 썬라이크 식물생장 측정 결과 비교. 자료=서울반도체 제공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23 11:39:55 수정시간 : 2019/07/23 17:45:1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